컨텐츠 바로가기

언론의 자유와 언론의 책임을 강조하는 송원대학교 신문방송국

불타는 열정으로 꿈을 이뤄라추천도서조회수 890
관리자 (chambit)2013.05.21 16:20
첨부파일1
KOR9788950946753.jpg (11 KB) 다운로드 221

멋진 인생을 원하면 불타는 구두를 신어라 

- 불타는 열정으로 꿈을 이뤄라! -

저 자 : 김원길

출판사 : 21세기북스


‘멋진 인생을 원하면 불타는 구두를 신어라' 열여덟의 나이에 무작정 서울로 올라온 뒤 구두를 향한 열정하나로 꿈을 이뤄낸 안토니의 김원길 대표가 스스로 선택한 중졸 학력으로 사회에 뛰어든지 16년 만에 콤포트 슈즈 업계 매출 1위의 기업을 이끌 수 있었던 비결을 고스란히 담아낸 책이다. 

저자는 명문 대학, 대기업 직장이라는 간판에 끌려 다니며 ‘내가 선택한 삶'에 대한 열망을 숨긴 채 청춘을 마감하는 젊은이들의 가슴속에 다시 꿈을 북돋우고, ‘꿈다운 꿈 없는 청춘들'에게 가슴 터질 듯이 흥분되는 일을 꾸미라고 조언한다. 꿈을 향한 열정으로 시작해 나눔의 정으로 이어진 그의 성공 스토리를 통해 청춘들이 자신이 선택한 길을 갈 수 있도록 안내한다. 그렇다면 저자 김원길은 어떤 사람일까.

저자 김원길은 1961년 충남 당진에서 태어났다. 그곳에서 중학교를 졸업하고 서산의 작은 아버지 제화점에서 구두 만드는 일을 시작한 게 오늘에 이르렀다. 원래 손재주가 좋았던 그는 구두 만드는 일에도 남다른 재능을 보였고 ‘이왕 시작한 일 끝을 보자'는 생각으로 18세에 가방 하나 달랑 메고 상경했다.

영등포의 작은 구두 가게에서 일을 시작한 그는 ‘연탄가스를 마셔도 출근'하는 성실함과 최고가 되겠다는 열망으로 꾸준히 기술을 연마했다. 1984년 전국기능경기대회에서 제화부분 동메달을 수상한 이후 구두 기술자로 전성기를 달렸다. 그 후 관리 업무와 영업 업무까지 거치면서 구두회사 경영의 모든 프로세스를 습득하게 됐다. 1990년에 독립한 그는 신규 브랜드라는 한계와 IMF 등을 겪으면서 부도 위기 상황을 맞기도 했다. 하지만 ‘세상에서 가장 편안한 구두' 개발에 전력을 기울여 턴어라운드에 성공한 뒤 지금까지 11년째 흑자경영을 이어오고 있다. 콤포트 슈즈 업계 확고부동한 1위다. 

2010년 명품 구두의 본고장이라고 할 수 있는 이탈리아에 수출을 시작했고, 2011년에는 세계적인 브랜드 바이네르 상표권을 가져왔으며, 15년 안에 세계 최고의 명품 브랜드로 키우겠다는 목표를 세웠다. 사실 김원길 대표가 유명해진 것은 사실 ‘매출 1위' 등과 같은 눈에 보이는 성과 때문이 아니다. 그는 ‘행복한 회사 만들기'와 ‘이웃 사랑'을 몸소 실천하는 것으로 더 유명하다. 

사회공헌 활동은 더 많다. 안토니장학회를 만들어 어려운 학생들에게 매년 장학금을 지급하고, 골프 꿈나무를 키우고 있으며, 매년 5월이면 수도권 지역 독거노인을 초대해 효도잔치를 열기도 한다. 이 책이 남기는 메시지는 ‘불가능은 없다 그러니 실천하는 자가 세상을 바꾼다'이다. 끊임없이 노력하고 실천하는 사람은 성공하기 마련이다.